전체메뉴로 가기 상세메뉴로 가기 컨텐츠로 가기 사이트 정보로가기

제주경마대상특별경주

심판FAQ

홈 > 제주경마 >심판정보 >심판FAQ

심판FAQ의 제목, 해당 내용의 정보 제공 표
결승선에서 일어나는 주요 현상과 원인 : 사행 및 갑작스러운 도피
결승선, homestretch에서 일어나는 사행의 첫째 원인은 우선 말이 지치기 때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긴 거리를 달려와 막바지에 이르러 힘이 빠진 상태에서는 기수나 다른 말 등 크고 작은 외부 영향이 사행으로 이어지기 쉽습니다. 특히 신마나 경험이 적은 말에서 더 그렇다고 볼 수 있습니다. 체력이나 속도가 떨어질수록 쉽게 흔들리기 마련인데 마치 빨리 달리는 자전거는 똑바로 가기가 편하지만 아주 천천히 달리면서 자전거를 똑바로 가게 하기는 어려운 것과 비슷하다고 하겠습니다. 두 번째는 기수의 채찍을 들 수 있습니다. 특히 양쪽 재갈을 바르게 물리지 못한 상태에서 말을 격려하기 위해 대는 채찍은 자칫 어느 한쪽으로 사행을 하게 할 수 있습니다. 또 엉덩이와 어깨 이외 예민한 부분을 맞거나 채찍이 너무 세 아파 이를 피하려고 사행을 하는 수도 있습니다. 간혹 내사가 심한 말은 기수가 이를 바로 잡으면서 달리게 하기보다는 차라리 펜스에 붙여 달리게 하는 것이 편하므로 안쪽으로 진로를 옮기는 경우가 있는데 이 과정에서 다른 말 주행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결승선을 잘 달리던 말이 갑자기 놀라 펄쩍 뛰거나 도망가듯이 급하게 사행을 하는 경우 정확한 원인은 알 수 없으나 대부분 발주기나 주로 정지 자국, 새, 관람대, 결승선 아치 등 구조물, 그림자, 전광판 등을 보고 놀라는 것이 원인입니다. 이전에 말씀드린데로 말은 도망가는 것을 생존 수단으로 삼고 있는 동물(flight animal)이며 또 경주 자체가 말에게는 엄청난 스트레스라는 것을 감안하시면 이해에 도움이 되리라 생각합니다. 서울경마장에서는 드문 일이지만 제주경마장같이 경주진행 과정에 마사 지역 출입문이 있는 경우 경험이 적은 신마나 반대로 꾀가 많은 말은 이곳에서 벗어나 마구간으로 가고 싶다는 욕심에 진로를 바꾸고 급하게 사행을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저희 재결위원이 이 구간에서 경주를 감시하는 원칙 역시 이와 같은 맥락에서 찾을 수 있을 것입니다. 따라서 먼저 채찍 사용과 사행의 관계를 살펴 기수가 채찍을 대는 과정에서 주의를 다했는지 또 부당하거나 과도한 채찍사용은 아니었는지 등을 봅니다. 정당한 채찍 사용에도 불구하고 말이 사행을 하거나 놀라 도망가듯이 사행을 하는 경우도 있으므로 기수의 예방 내지 방어노력을 살피는 것도 재결위원의 역할입니다. 선두마의 내외사에 의한 방해가 일어날 경우는 충분한 간격을 두고 들어왔는지 후속마가 충분한 시공간적 여유가 없는 좁은 공간을 무리해서 뚫고 들어간 것은 아니었는지 또는 끌려들어가 앞말을 추돌한 것은 아닌지 등을 종합적으로 보고 있습니다.